본문 바로가기
본 사이트는 인터넷 익스플로러 환경에서는 정상 작동하지 않습니다.

해밀턴

[2018 F1] 토토 울프, 오스틴에서도 팀 오더 가능성 시사 메르세데스 팀 보스 토토 울프는 루이스 해밀턴이 키미 라이코넨에게 1점 차로 챔피언십에서 패배했던 2007년 사건을 언급하며, 현재 해밀턴이 대량의 포인트를 리드하고 있지만 결과에 안주하고 있지 않다고 밝혔다. 현재 시즌 종료를 단 네 경기 남겨두고 메르세데스 드라이버 루이스 해밀턴은 페라리 드라이버 세바스찬 베텔을 상대로 자그마치 67점을 앞서 있다. 당장 이번 주에 해밀턴은 베텔보다 8점 더 많은 챔피언십 포인트를 입수하면 5회 챔피언에 등극하게 된다. 즉, 토요일 예선에서 폴 포지션을 입수한 해밀턴이 우승까지 한다고 가정했을 때, 3그리드 강등 페널티를 받아 5위에서 레이스를 출발하는 베텔이 2위를 못하면 올해 타이틀은 해밀턴의 차지가 된다. 페라리는 일본에서 제대로 작동하지 않았던 문제점을 보완한..
[2018 F1] 18차전 US GP 예선 - 해밀턴, 0.06초 박빙의 승부 끝에 폴 획득! 페라리 듀오의 맹렬한 공세에 맞서 메르세데스 드라이버 루이스 해밀턴이 시즌 9번째 폴 포지션 획득에 성공했다. 시즌 18차전 경기 US GP 예선에서 불과 0.07초에 상위 세 사람의 순위가 결정되는 박진감 넘치는 승부가 펼쳐졌다. 이번 주말에 유일하게 드라이 컨디션에서 예선과 결선 레이스를 준비할 수 있었던 3차 프리 프랙티스에서 페라리가 가장 좋은 페이스를 나타냈었고, 이때 이미 박진감 넘치는 예선이 예고됐었다. 예선 상위 10명의 드라이버가 다투는 Q3에서는 메르세데스가 페라리보다 먼저 주행에 돌입했고, 보타스와 해밀턴이 번갈아서 기록한 섹터1 최고 기록을 라이코넨이 곧 다시 갈아치웠다. 하지만 마지막 피니시 라인에는 해밀턴이 0.457초나 더 좋은 기록 1분 32초 567에 들어와 1위가 됐다. ..
[2018 F1] 알론소가 생각하는 5대 챔피언에 베텔 없다. 이번 주말 오스틴에서 루이스 해밀턴이 F1의 새로운 5회 챔피언에 등극할지 여부에 초미에 관심이 쏠려있는 가운데, 페르난도 알론소가 자신이 생각하는 F1의 가장 위대한 챔피언 다섯 명 가운데 한 명으로 과거 맥라렌 팀 동료이기도 했던 루이스 해밀턴을 꼽았다. 루이스 해밀턴은 현재 4회 챔피언이다. 알랭 프로스트, 그리고 현 페라리 드라이버 세바스찬 베텔도 4회 챔피언이다. 그러나 알론소의 5대 챔피언 목록에 해밀턴과 프로스트는 존재하지만, 베텔은 없다. 이번 주 목요일 공식 기자 회견장에 함께 참석했던 루이스 해밀턴은 알론소에게 5대 챔피언 목록에 알론소 자신도 있는지 물었다. 그러나 스페인인 2회 챔피언은 “아니, 전혀.”라며 부인했다. “아마 미하엘 (슈마허), (후안 마누엘) 판지오, (아일톤) 세..
[2018 F1] 페라리 추락의 이유는 내부 권력 다툼? 페라리가 갑작스런 부진에 빠진 이유를 놓고 포뮬러 원에서 각종 추측이 이어지고 있다. 시즌 중반까지 디펜딩 챔피언 메르세데스를 궁지로 내몰았던 페라리가 갑작스런 하락세를 타기 시작한 이유가 그들의 유니크한 구조의 배터리에 FIA에 의해 새롭게 장착된 두 번째 센서 때문이라는 이야기가 있다. FIA 레이스 디렉터 찰리 화이팅에게 그 두 번째 센서가 어떤 용도인지를 설명해줄 수 있는지 물었지만, 그는 “No.”라고 답했다. “만약에 그러면 페라리의 머신에 대해 설명해야하고, 그러면 다른 팀들이 그 이상의 많은 정보를 얻게 됩니다. 그렇게 할 순 없습니다.” 메르세데스가 단순히 최근 개발 경쟁에서 우위를 되찾은 것이라고 보는 시각도 있다. 그런 시각을 공유하는 사람들 중에는 페라리 드라이버 키미 라이코넨도 있..
[2018 F1] 17차전 일본 Japanese GP 일요일 – 사진 사진=각팀, 피렐리
[2018 F1] 해밀턴 “베텔과 이런 전개 예상 못했다.” 루이스 해밀턴이 세바스찬 베텔과 페라리의 최근 갑작스런 부진에 놀라움을 나타냈다. 디펜딩 챔피언 루이스 해밀턴은 지난 주말 일본 GP에서 파죽의 4연승을 달성, 2018 챔피언 타이틀에 코앞까지 성큼 다가섰다. 해밀턴의 타이틀 라이벌 세바스찬 베텔은 같은 경기에서 레드불 드라이버 맥스 페르스타펜을 추월하려다 충돌해 스핀으로 연결된 사고로 6위라는 실망스런 성적으로 마쳤다. 7월까지만 하더라도 베텔은 8점 차로 챔피언십 선두를 달렸었다. 하지만 시즌 종료까지 네 경기 만을 남겨둔 현재 해밀턴이 무려 67점 차 챔피언십 선두를 달리고 있다. “시즌 중반까지 그들은 매우 강했습니다.” 해밀턴은 일본 GP가 종료된 뒤, 최근 베텔과 페라리에게서 목격되는 눈에 띄는 경쟁력 감소에 대해 이렇게 말했다. “몬자까지 ..
[2018 F1] 17차전 일본 GP 결선 레이스 - 해밀턴 우승! 베텔은 6위, 오스틴에서 타이틀 결정될까 포뮬러 원 2018 시즌 17차전 경기 일본 GP에서 루이스 해밀턴이 또 한 번 폴-투-윈을 장식했다. 이제 드라이버 챔피언십에서 그는 67점 차 선두가 됐다. 해밀턴은 전날 손에 넣은 개인 통산 80번째 폴 포지션에서 이날 레이스를 출발해, 한 차례도 1위 자리에서 내려오지 않고 그대로 피니시 라인으로 들어왔다. 총 53랩을 달린 레이스에서 해밀턴은 주말 드라이브를 즐겼다. 그러나 그의 뒤쪽 상황은 전혀 달랐다. 8위에서 출발했던 페라리 드라이버 세바스찬 베텔은 오프닝 랩에서 무려 4위까지 점프했다. 3위에서 출발한 맥스 페르스타펜(레드불)이 시케인 앞에서 록-업에 빠져 트랙을 벗어났다가 다시 재진입하는 과정에서 키미 라이코넨과 충돌했고, 사고 충격에 키미의 차가 트랙 밖으로 밀쳐지면서 베텔은 맥스 뒤..
[2018 F1] 17차전 일본 Japanese GP 토요일 – 사진 사진=각팀, 피렐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