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 사이트는 인터넷 익스플로러 환경에서는 정상 작동하지 않습니다.

베텔

[2019 F1] 17차전 일본 Japanese GP - 사진 사진=각팀, 피렐리
[2019 F1] 베텔 “싱가포르 업그레이드가 도움됐다.” 페라리가 싱가포르에 투입했던 업그레이드가 자신의 부진을 극복하는데 도움이 된 것 같다고 세바스찬 베텔은 밝혔다. 독일인 4회 챔피언은 올해 페라리의 2019년 머신 SF90을 다루는데 큰 어려움을 겪어왔다. 심지어 F1 안팎에서는 이제 샤를 르클레르를 실질적인 페라리의 ‘넘버 1’ 드라이버로 인식하고 있다. 하지만 페라리는 싱가포르에서 경기에 투입한 업그레이드와 함께 큰 개선을 이뤄냈다. 같은 경기에서 베텔은 시즌 처음으로 우승을 달성했으며, 그의 전 레드불 보스 헬무트 마르코는 그것을 계기로 이탈리아 팀의 머신이 가진 성향이 베텔의 스타일에 더 적합하게 바뀌었다고 느낀다. 실제로 베텔은 SF90의 새 프론트 윙과 플로어, 디퓨저가 팀 동료 샤를 르클레르에 비해 현저히 뒤쳐져있던 자신의 페이스를 향상시키..
[2019 F1] 14차전 이탈리아 Italian GP - 사진 사진=각팀, 피렐리
[MOVIE] 2019 일본 GP 예선 하이라이트
[MOVIE] 15차전 싱가포르 GP 결선 레이스 하이라이트 페라리 드라이버 세바스찬 베텔이 고대하던 시즌 첫 승 달성에 성공했다. 시즌 15차전 경기로 열린 싱가포르 GP에서 베텔은 3위로 레이스를 출발, 이날 폴 스타터였던 팀 동료 샤를 르클레르의 3연승을 저지하고 작년 8월 벨기에 GP 이후 처음으로 승전보를 울렸다. 레드불의 맥스 페르스타펜이 3위, 메르세데스의 루이스 해밀턴이 4위를 차지했다. 글=offerkiss@gmail.com
[2019 F1] 페라리 보스 “헝가리 GP 고전은 다운포스 탓” 페라리 팀 보스 마티아 비노토는 평균 속도가 낮고 강한 다운포스를 요구하는 서킷에서 SF90이 가진 약점이 특히 두드러진다며 헝가리 GP 부진의 이유를 설명했다. 같은 레이스에서 두 페라리 드라이버는 3위와 4위를 차지했다. 그 중 시상대에 올라선 것은 세바스찬 베텔. 그러나 이날 독일인은 우승 트로피를 손에 쥔 루이스 해밀턴(메르세데스), 그리고 레이스 대부분을 리드했던 맥스 페르스타펜(레드불)과 레이스에서 전혀 경쟁하지 못했다. 해밀턴이 체커기를 받고 무려 1분이 넘어 베텔은 세 번째로 피니시 라인을 통과했으며, 2위 맥스에게는 40초가 넘게 늦었다. “트랙에 매우 의존적입니다.” 페라리 팀 보스 마티아 비노토는 헝가리에서 이렇게 말했다. “저희 차는 다운포스가 부족합니다. 그래서 최대한의 다운포스를..
[2019 F1] 12차전 헝가리 Hungarian GP 일요일 - 사진 사진=각팀, 피렐리
[2019 F1] 맥스의 폴 획득에 담담한 베텔 “레드불은 원래 빨랐다.” 세바스찬 베텔은 레드불이 헝가리에서 뭔가 특별한 것을 발견했다고 느끼지 않는다. 베텔의 전 소속 팀 레드불은 올해 엔진 공급자를 혼다로 새롭게 변경해, 메르세데스, 페라리와 함께 우승을 경쟁하지 못할 것으로 예상됐었다. 그러나 올해 메르세데스의 파죽의 연승 행진은 페라리가 아닌 레드불에 의해 8경기에서 멈춰섰다. 맥스 페르스타펜은 메르세데스의 안방 무대인 독일에서 보란 듯이 시즌 두 번째 우승을 거두고, 1주일 만에 찾은 헝가리에서는 F1 데뷔 이후 처음으로 폴 포지션을 손에 넣었다. 챔피언십 리더 루이스 해밀턴과 그의 소속 팀 메르세데스는 이제 레드불과 맥스를 경계하기 시작했다. “아직 한 명의 드라이버가 260점까지 딸 수 있습니다. 그런 수학적 가능성이 저희에게 맥스를 심각하게 받아들이라고 말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