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 사이트는 인터넷 익스플로러 환경에서는 정상 작동하지 않습니다.

메르세데스

[2019 F1] 메르세데스와 혼다, 페라리 부진에 ‘갸우뚱’ 메르세데스와 혼다는 지난 U.S. GP에서 페라리가 갑자기 주춤한 이유를 여전히 확신하지 못한다. 올해 가장 강력한 성능을 가진 페라리 엔진을 둘러싸고 각종 의혹이 무성한 상황에서 레드불 혼다는 오스틴에서 연료 유량 측정 방법에 대한 명확화를 FIA에 요구했다. 그리고 공교롭게도 그와 동시에 페라리 엔진의 위력이 감쪽같이 사라졌다. “이미 자료를 살펴봤습니다.” 메르세데스 팀 보스 토토 울프는 말했다. “페라리의 최고속도는 이전 경기들과 확연히 달랐습니다.” “하지만 그것이 FIA의 지침에 의한 영향인지, 아니면 다른 문제 때문인지는 모릅니다. 페라리가 정확히 무엇을 하고 있는지 저희로썬 알지 못하니까요.” 혼다의 테크니컬 디렉터 토요하루 타나베도 토토 울프와 비슷한 말을 남겼다. “순수하게 속도만 보면..
[MOVIE] 19차전 U.S. GP 예선 하이라이트 지난 5년 간 네 차례 루이스 해밀턴이 우승을 거둔 서킷 오브 더 아메리카에서 그의 여섯 번째 타이틀 획득에 유일한 걸림돌이자 메르세데스 팀 동료인 발테리 보타스가 폴을 획득했다. 금요일 프랙티스에서 가장 인상적인 페이스를 선보였던 해밀턴. 그러나 예선 마지막 주행에서 실수를 저지르면서 폴을 놓친 것은 물론, 페라리의 세바스찬 베텔, 레드불의 맥스 페르스타펜, 페라리의 샤를 르클레르 뒤 5위로 예선을 마감했다. 글=offerkiss@gmail.com
[2019 F1] 17차전 일본 Japanese GP - 사진 사진=각팀, 피렐리
[2019 F1] 보타스, 일본서 해밀턴 섀시로 우승했다. 발테리 보타스가 지난 일본 GP에서 팀 동료 루이스 해밀턴의 섀시로 우승을 거두었다고 밝혔다. “저는 이번 레이스를 새 섀시로 달렸습니다. 다르게 말하면, 루이스가 올해 사용했던 헌 섀시입니다. 하지만 차에 올라타자마자 이전보다 좋아진 느낌을 받았습니다.” 핀란드 매체 ‘C More’가 해밀턴이 썼던 섀시를 사용하는 것이 흔히 있는 일인지 물었을 때 보타스는 이렇게 답했다. “팀은 간혹 섀시를 서로 바꿉니다.” 지난 일본 GP에서 메르세데스는 보타스의 우승과 해밀턴의 3위 입상이라는 결과를 통해 6년 연속 컨스트럭터 챔피언십 우승을 달성했다. 그리고 드라이버 챔피언십에서는 두 페라리 드라이버와 레드불 드라이버 맥스 페르스타펜을 링 밖으로 밀쳐냈다. 이제 루이스 해밀턴은 경우에 따라 다음 경기 멕시코 GP..
[2019 F1] 16차전 러시아 Russian GP - 사진 사진=각팀, 피렐리
[2019 F1] 13차전 벨기에 Belgian GP - 사진 사진=각팀, 피렐리
[2019 F1] 메르세데스 “팩토리 팀 철수 계획 없다.” 메르세데스가 맥라렌과 엔진 공급 계약을 체결한 것이 팩토리 팀을 해체하고 과거와 같이 엔진 공급자로만 F1에 남기 위한 행보가 아니냐는 의혹을 토토 울프가 부인했다. 맥라렌은 현재의 엔진 공급 계약이 종료되는 2020년 말 이후 르노에서 메르세데스로 엔진 공급자를 변경한다. 맥라렌은 2008년까지 메르세데스 엔진을 독점적으로 사용해왔으나, 2010년 메르세데스가 브라운GP를 인수해 직접 팩토리 팀을 운용하면서 둘의 관계에 균열이 가기 시작했고 2014년 결국 둘의 관계는 종료됐다. 그러나 2021년부터 맥라렌은 다시 메르세데스의 엔진을 사용한다. 이를 두고 일각에서는 메르세데스가 2019/20 시즌부터 포뮬러 E에 참가하며, 앞으로 F1에서는 팩토리 팀을 철수시키고 엔진 공급자로만 남으려는 계획 아니냐는..
[MOVIE] 2019 F1 러시아 GP 결선 레이스 하이라이트 페라리의 4연승 달성이 유력하게 전망됐던 러시아 GP에서 메르세데스가 1-2 피니시 달성에 성공해 오랜만에 달콤한 축배를 들었다. 메르세데스에게 여름 휴가 이후 첫 우승을 안긴 주인공은 루이스 해밀턴. 그리고 발테리 보타스가 2위, 페라리 드라이버 샤를 르클레르가 3위를 차지했다. 레이스 초반을 리드했던 세바스찬 베텔(페라리)은 MGU-K 이슈로 완주하지 못했다. 글=offerkis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