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 사이트는 인터넷 익스플로러 환경에서는 정상 작동하지 않습니다.

NEW CAR

현대차, 미래 전기차 디자인 방향성을 제시하다. - 2020 Hyundai Prophecy concept 지난 3일, 현대차는 2020 제네바 모터쇼 일정에 맞춰 새로운 EV 콘셉트카를 공개하며 ‘전동화(Electrification)’를 통한 새로운 고객경험 창출에 대한 미래 비전과 의지를 확고히 했다. EV 콘셉트카 ‘프로페시(Prophecy)’는 간결한 선과 구조로 강렬한 이미지를 심어 준 콘셉트카 ‘45’에 이어, 현대차의 디자인 철학 ‘센슈어스 스포티니스(Sensuous Sportiness)’를 한 차원 높인 미래 전기차 디자인의 방향성을 제시한다. ‘프로페시’는 공기역학적 디자인에서 영감을 받아 풍부하게 흐르는 듯한 우아한 실루엣이 특징으로, 자연 그대로의 촉감이 살아있는 듯한 표면, 순수한 느낌의 입체감, 아름다움과 기능이 조화를 이룬 ‘궁극의 자동차 형태(the Ultimate Automotiv..
현대차, ‘올 뉴 아반떼’ 세계 최초 공개 모든 면에서 획기적으로 변화한 글로벌 베스트셀링 모델 아반떼가 돌아왔다. 현대자동차는 18일 미국 로스앤젤레스 할리우드에서 ‘올 뉴 아반떼’를 세계 최초로 선보이는 월드 프리미어 이벤트를 열고, 다음달 국내 출시에 앞서 주요 사양을 공개했다. 1세대로부터 30년에 걸쳐 꾸준한 인기를 이어온 베스트셀링카 아반떼는 ▲미래를 담아낸 파격적 디자인 ▲3세대 신규 플랫폼으로 빚어낸 탄탄한 기본기 ▲차급을 뛰어넘는 최첨단 편의사양 ▲효율적이면서도 역동적인 주행성능이 완벽하게 조화된 7세대 모델 ‘올 뉴 아반떼’로 재탄생했다. 3세대 신규 플랫폼 적용, 최첨단 안전사양 신규 탑재로 한층 끌어올린 안전성 다음달 국내 출시를 앞둔 ‘올 뉴 아반떼’는 ▲스마트스트림 가솔린 1.6 MPi (최대 출력 123ps, 최대 토크..
캐딜락, 대형 3열 프리미엄 SUV ‘XT6’ 국내 출시 캐딜락이 모든 탑승자에게 최상의 드라이빙 경험을 제공하는 독보적인 대형 3열 SUV XT6를 16일 캐딜락 하우스에서 국내 최초로 공개했다. XT6는 더 넓고 안전하며 스타일리쉬한 럭셔리 대형 SUV로 3열에 이르는 전 좌석 및 적재공간은 동급 최강으로 완성해 활용성을 극대화했다. 캐딜락은 이번 새롭게 공개된 XT6를 통해 최근 자동차 시장의 중심으로 떠오른 대형SUV 시장 고객 공략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혁신적인 기술 발전으로 이뤄낸 첨단 드라이빙 테크놀러지 XT6는 개선된 3.6리터 6기통 가솔린 직분사 엔진을 기본으로 장착해 ▲최고출력 314마력, ▲최대토크 38kg.m의 강력한 성능을 발휘한다. 특히 하이드로매틱 자동 9단 변속기를 장착, 전자식 변속 레버 시스템, 20인치 프리미엄 휠 등과 ..
기아차, 6년 만에 새롭게 탄생한 4세대 ‘쏘렌토’ 출시 4세대 쏘렌토가 기존 중형 SUV와는 차별화된 혁신적인 상품성으로 정식 출시됐다. 4세대 쏘렌토는 2014년 3세대 출시 이후 6년 만에 출시된 신규 모델로, 강인함과 세련미를 동시에 담은 혁신적인 디자인과 대형 SUV 수준의 공간활용성, 강력한 주행성능과 첨단 안전 및 편의 사양 등을 통해 완전히 새로워졌다. 전형성 벗어나 강인함과 세련미를 동시에 담은 혁신적 디자인 4세대 쏘렌토는 이전 모델들이 보여준 고유의 강인한 디자인 헤리티지와 SUV의 사용성을 성공적으로 계승했다. 동시에 세련되고 섬세한 이미지를 함께 담아낸 혁신적인 디자인으로 기존 SUV 디자인의 전형성을 완전히 탈피했다. 외장 디자인은 ‘정제된 강렬함(Refined Boldness)’을 콘셉트로 완성됐다. 전면부는 라디에이터 그릴과 LED..
실용성 뛰어난 합리적인 퍼포먼스 SUV - 2020 Ford Explorer ST ST 브랜드 확장에 적극 나서고 있는 포드가 이번에는 익스플로러를 향해 그 손을 뻗쳤다. 포드가 지금껏 만든 가장 강력하고 가장 달리는 재미가 큰 SUV, 익스플로러 ST가 새롭게 탄생했다. 익스플로러 ST는 지난해 후륜 구동 기반의 플랫폼으로 풀 체인지된 6세대 올-뉴 익스플로러를 기반으로, 포드 퍼포먼스 팀이 참여해 개발한 고성능 SUV다. 포드의 고급차 브랜드인 링컨에 사용되는 3.0 V6 “에코부스트” 트윈터보 엔진이 익스플로러 ST에 탑재되어, 이전 고성능 모델인 익스플로러 스포츠보다 35마력, 9kg.m 강력한 최고출력 405ps(400hp), 최대토크 57.4kg.m(415lb-ft)를 발휘한다. 이 머슬러 엔진은 퍼포먼스 튜닝된 10단 자동변속기, 그리고 올-휠 드라이브 시스템과 연결되었다..
컬리넌보다 특별한 컬리넌, 전세계 8대 한정 - [Mansory] Coastline 유명 튜너 만소리가 ‘코스트라인(Coastline)’을 공개했다. “해안선”이라는 의미를 가진 이 차의 이름은 롤스-로이스가 110년 브랜드 역사에서 최초로 만든 SUV 모델인 ‘컬리넌’에 튜너 만소리가 새롭게 붙여준 이름이다. 코스트라인의 외관은 오직 ‘포지드 카본’으로만 제작된 에어로다이내믹 바디 파츠, 그리고 벨트 라인을 기준으로 구분되는 ‘오션 블루(ocean blue)’와 ‘시크릿 실버(secret silver)’ 두 가지 특별한 무광 페인트로 새롭게 꾸며졌다. 롤스-로이스하면 빼놓을 수 없는 것이 바로 ‘코치 도어’다. 코스트라인의 코치 도어를 활짝 열면, ‘터쿼이즈(Turquoise)’ 컬러로 화려하게 꾸며진 풀 가죽 인테리어가 지중해의 어느 해변가에 온듯한 착각에 빠져들게 만든다. 컬리넌의..
이중적이어서 매력적이다. - 2020 Volkswagen Touareg R 폭스바겐이 고성능 서브 브랜드 R을 통해 최초로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을 선보였다. 바로 그 주인공 ‘투아렉 R’은 탄소배출량은 44g/km에 불과하지만, 최고출력은 462마력으로 현재 폭스바겐이 시판 중인 차량 가운데 가장 강력하다 투아렉 R에는 가솔린 엔진을 기반으로 한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이 탑재되었다. 벤틀리 벤테이가 하이브리드 모델의 것과 기술적으로 많은 부분을 공유하는 이 파워트레인은 340ps(335hp) 출력의 3.0 V6 터보 가솔린 엔진, 그리고 8단 자동변속기와 함께 패키징된 전기 모터로 구성되어있다. 투아렉 R은 전기 모터에서 발생되는 136ps(134hp)까지 더해 최대 462ps(456hp) 출력을 상시 네 바퀴로 배분한다. 두 시스템의 합산 토크 71.4kg.m(700Nm)..
토요타코리아, 2020 프리우스 AWD & 프리우스 C 크로스오버 출시 토요타 코리아는 3월 10일부터 ‘프리우스 C 크로스오버’와 ‘2020년형 프리우스 AWD’를 출시하며 본격적인 판매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이번에 출시되는 프리우스 C 크로스오버는 프리우스 C 모델의 장점인 공간성과 효율성에 개성적이고 액티브한 스타일을 더하였으며, 2020년형 프리우스는 안전 사양인 토요타 세이프티 센스(TSS)를 장착하고 새롭게 AWD 모델을 추가하였다. 2020년형 프리우스 AWD 저중심 패키지에 더해, 고장력 강판 적용부위 확대 및 레이저 스크류 용접공법 적용을 통해 차체강성이 비약적으로 향상된 TNGA 플랫폼을 적용해 뛰어난 주행안정성을 확보하였고, 더블 위시본 리어 서스펜션의 채용으로 편안한 승차감을 실현하였다. E-four 4륜구동 시스템은, 리어 구동축에 전기모터를 추가하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