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 사이트는 인터넷 익스플로러 환경에서는 정상 작동하지 않습니다.

MOTORSPORT

[2019 F1] 12차전 헝가리 Hungarian GP ~토요일 - 사진 사진=각팀, 피렐리
[2019 F1] 맥스의 폴 획득에 담담한 베텔 “레드불은 원래 빨랐다.” 세바스찬 베텔은 레드불이 헝가리에서 뭔가 특별한 것을 발견했다고 느끼지 않는다. 베텔의 전 소속 팀 레드불은 올해 엔진 공급자를 혼다로 새롭게 변경해, 메르세데스, 페라리와 함께 우승을 경쟁하지 못할 것으로 예상됐었다. 그러나 올해 메르세데스의 파죽의 연승 행진은 페라리가 아닌 레드불에 의해 8경기에서 멈춰섰다. 맥스 페르스타펜은 메르세데스의 안방 무대인 독일에서 보란 듯이 시즌 두 번째 우승을 거두고, 1주일 만에 찾은 헝가리에서는 F1 데뷔 이후 처음으로 폴 포지션을 손에 넣었다. 챔피언십 리더 루이스 해밀턴과 그의 소속 팀 메르세데스는 이제 레드불과 맥스를 경계하기 시작했다. “아직 한 명의 드라이버가 260점까지 딸 수 있습니다. 그런 수학적 가능성이 저희에게 맥스를 심각하게 받아들이라고 말합니다..
[2019 F1] 해밀턴 우승 자신, 턴1에서 승부 본다. 챔피언십 리더 루이스 해밀턴은 여전히 헝가리 GP 우승을 자신한다. 토요일, 해밀턴은 헝가리 GP 예선에서 3위를 차지하는데 그쳤다. 올해 그가 스타팅 그리드 1열에 서지 못한 것은 지금까지 치러진 12경기 가운데 고작 세 번 뿐이다. 폴 포지션은 해밀턴의 메르세데스 팀 동료 발테리 보타스를 0.018초 간발의 차로 제치고 레드불 드라이버 맥스 페르스타펜이 차지, F1 역사에서 100번째 새로운 폴 시터에 등극했다. “턴1까지 거리가 멉니다. 그래서 저는 거기서 제가 할 수 있는 걸 다할 겁니다.” 해밀턴은 일요일 헝가리에서만 7번째 우승을 노린다. “아직 기회가 있고, 3위라는 위치는 해볼만합니다.” 해밀턴은 예선 두 번째 세션에서 미디엄 타이어로 달릴 때는 전체에서 가장 빨랐다. 하지만 마지막 세션에..
[2019 F1] 해밀턴 “혼다 엔진 메르세데스와 대등하다” 레드불은 엔진의 파워 면에서 더 이상 메르세데스에 뒤처지지 않는다. 이렇게 생각하는 건 다름 아닌 메르세데스 드라이버 루이스 해밀턴이다. 팀의 홈 경기 독일 GP에서 몸 상태가 좋지 않아 크게 고생했던 챔피언십 리더 루이스 해밀턴은 이번 주 헝가리에 도착해서는 지금은 몸상태가 100만 배 좋다고 밝혔다. 그런 뒤, 최근 세 경기 중 두 경기에서 우승을 거두며 가파른 상승세를 걷고 있는 레드불-혼다에 관한 자신의 생각을 이렇게 밝혔다. “그들은 항상 차가 뛰어납니다. 그들에게는 포뮬러 원에서 가장 뛰어난 엔지니어 중 한 명인 에이드리안 뉴이가 있고, 이전에는 파워가 약한 엔진을 가졌었지만, 지금은 더 이상 그렇지 않습니다.“ “두 드라이버 모두 잘하고 있습니다. 피에르 가슬리조차 그렇습니다. 그래서 지금 ..
[2019 F1] 독일 GP서 해밀턴 리타이어 원했다. 어쩌면 F1 팬들은 화려하게 옷을 차려입고 코스튬을 하는 메르세데스를 앞으로 다시는 보지 못하게 될 것 같다. 메르세데스는 올해 독일 GP의 타이틀 스폰서를 맡아 F1 캘린더에서 호켄하임을 지켜냈다. 그리고 스페셜 리버리를 만들고 팀 멤버들에게 고풍스런 의상을 입혀 코스튬을 하며 자신들의 모터 레이싱 역사 125주년을 홈 팬들과 멋지게 기념하고자 했다. 넷플릭스(Netflix) 다큐 제작 팀은 그렇게 홈 경기를 준비하는 메르세데스의 모습을 가까이서 촬영했다. “이렇게 차려놓은 상태에서 일을 망쳐서는 안 된다는 걸 보여준 꼴이 됐습니다.” 알파 로메오 드라이버들이 페널티를 받아 챔피언십 포인트 2점을 간신히 챙긴 독일 GP가 종료되고, 팀 보스 토토 울프는 낙담스런 표정으로 이렇게 말했다. “어떤 상황에서..
[2019 F1] 11차전 독일 Germany GP 일요일 – 사진 사진=각팀, 피렐리
[2019 F1] 맥스 “챔피언십 우승? 아직 잘 모르겠어” 맥스 페르스타펜은 최근 세 경기에서 두 차례 우승을 거두었지만, 아직 자신의 챔피언십 우승 가능성을 희박하게 본다. 21살의 네덜란드인 레드불 드라이버는 독일에서 악몽 같은 경기를 치렀던 메르세데스와 루이스 해밀턴의 챔피언십 우승이 여전히 유력하다고 생각한다. “차이가 줄어요? 글쎄요. 저는 모르겠네요. 그들은 챔피언십에서 한참 앞서 있습니다. 아직 (차이가) 큽니다. 두 경기 이상 우승해야하는데, 그들은 여전히 경기를 지배하고 있습니다.” 챔피언십 리더 루이스 해밀턴은 독일 GP에서 11위로 피니시 라인을 통과했다. 하지만 두 알파 로메오 드라이버가 경기 후 30초 타임 페널티를 받아, 해밀턴의 순위는 9위로 조정됐고 챔피언십 2위 발테리 보타스와 점수차가 41점이 됐다. 맥스 페르스타펜의 챔피언십 순..
[2019 F1] 알파 로메오 30초 페널티로 해밀턴과 쿠비카 포인트 획득 독일 GP에서 알파 로메오 드라이버들이 위법한 클러치 셋팅을 사용해 각각 30초 타임 페널티를 받았다. 이 결과 루이스 해밀턴과 로버트 쿠비카가 두 계단씩 순위가 상승해 챔피언십 포인트를 손에 넣는 수혜를 입었다. 독일 GP의 막이 내리고 1시간이 넘게 지난 시각, 스튜어드는 키미 라이코넨, 안토니오 지오비나치 두 알파 로메오 드라이버가 트랙션 컨트롤이 작동했을 때와 유사한 도움을 웨트 스타트에서 받은 정황을 데이터 상으로 확인했다. F1 머신은 보통 스티어링 휠 뒤편에 달린 작은 레버를 조작하면 표준 ECU와 연결된 차량의 전자장치가 클러치에 입력 신호를 보낸다. 현재 규정은 트랙션 컨트롤을 모방한 트릭 사용을 막기 위해 드라이버의 레버 조작에 의한 토크 요구가 클러치의 토크 전달로 즉각적으로 이어져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