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 사이트는 인터넷 익스플로러 환경에서는 정상 작동하지 않습니다.

티볼리

쌍용차, ‘베리 뉴 티볼리’ 사진 공개 및 사전계약 실시 쌍용자동차는 티볼리의 신모델 출시를 앞두고 페이스리프트를 거쳐 새로워진 내외관 사진을 공개함과 동시에 사전 계약에 돌입한다고 20일 밝혔다. 쌍용차는 내외관에 걸친 큰 폭의 디자인 업그레이드와 쌍용차 최초의 가솔린 터보 엔진 신규 적용, 그리고 첨단사양 적용으로 상품성을 향상한 ‘베리 뉴 티볼리(Very New TIVOLI)’를 6월 4일 시장에 선보인다. 출시에 앞서 공개된 베리 뉴 티볼리의 외관 디자인은 기념비적인 반향을 불러온 이전 모델의 디자인에 SUV 고유의 스타일 요소를 가미해 완성도를 높였고 크게 향상된 주행성능에 부합하는 다이내믹함을 살렸다. 인테리어 디자인은 신차 수준의 혁신적 변화를 통해 첨단 기술의 편리함과 유니크함을 동시에 느낄 수 있게 했다. 베리 뉴 티볼리는 동급 최초 10.25..
쌍용차, 지난해 업계 3위 등극·15년 만에 내수 최다 판매 달성했다. 쌍용차는 지난 한 해 내수 10만 9,140대, 수출 3만 4,169대(CKD 포함) 총 14만 3,309대를 판매했다. 이러한 실적은 국내 자동차 산업의 판매 부진 상황에서도 티볼리 브랜드의 선전과 렉스턴 스포츠의 성공적인 론칭으로 내수 판매가 9년 연속 성장세를 기록한데 힘입어 전년도 판매 수준을 유지한 것이다. 특히 내수 판매는 지난해 출시된 렉스턴 스포츠가 국내에서만 4만 2천대가 넘는 실적을 올리며 역대 스포츠 브랜드 중 출시 첫해 최대 실적을 기록하면서 지난 2003년 (12만 9,078대) 이후 15년 만에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지난해 10월 주간연속 2교대제(8+8) 개편으로 추가 생산여력을 확보한 렉스턴 스포츠는 매달 월 최대 판매실적을 갱신하면서 전년 대비 83.4%의 폭발적인 증가세..
쌍용차, 신규 컬러와 아이템 갖춘 ‘2019 티볼리’ 출시 쌍용자동차가 새로운 디자인 아이템과 에너지 넘치는 신규 외관 컬러로 거듭난 ‘2019 티볼리’를 통해 유저들에게 더 많은 ‘나만의 티볼리’를 선물한다. 쌍용차는 자기만의 티볼리를 통해 개성을 표현하는 유저 특성을 표현한 ‘I am ME, I am TIVOLI’를 메인카피로 내세운 TV광고를 비롯해 다양한 마케팅 활동으로 업그레이드된 제품을 알려 나갈 계획이다. 생동감과 젊음, 유저의 에너지를 상징하는 오렌지 팝(Orange Pop)과 세련된 실키 화이트 펄(Silky White Pearl) 컬러가 가장 먼저 변화를 알리는 외관에는 새롭게 디자인된 16인치 알로이 휠이 적용됐고, 크롬 몰딩이 신규 적용된 리어 범퍼는 하단부 디자인까지 함께 변화됐다. 후드와 펜더, 도어 가니시 3가지 신규 디자인을 추가해 ..
쌍용차, 소비자 선택 폭 넓힌 ‘티볼리 아머 기어Ⅱ’ 출시 쌍용자동차가 다양한 소비자들의 요구를 반영해 선택의 폭을 넓힌 ‘티볼리 아머 기어Ⅱ’를 1일 새롭게 선보였다. 쌍용차는 지난 해 티볼리 아머 출시에 맞춰 개성과 아이덴티티를 적극적으로 표현하는 소비자, 트렌드에 민감하게 반응하는 젊은 소비자들을 위해 국내 최초 주문제작형 콘셉트의 스페셜 모델 ‘My only TIVOLI’ 기어 에디션(Gear Edition)을 선보인 바 있으며, 기어 에디션을 업그레이드한 새로운 스페셜 모델 티볼리 아머 기어Ⅱ가 오늘 판매를 시작한다. 새롭게 선보인 기어Ⅱ는 동급 최고 수준의 안전성과 운전편의성을 갖춰 초보운전자도 안심하고 탈 수 있는 ‘드라이빙 기어’, 그리고 다양한 디자인 아이템을 통해 특색 있는 외관을 갖춘 ‘스타일링 기어’ 두 가지 모델로 출시해 운전자 취향에 따..
쌍용차, 상품성 강화에도 가격 동결한 2018년형 티볼리 공개 2일, 쌍용차가 중대형 SUV 모델들에 고급스러운 ‘실키 화이트 펄’ 바디 컬러를 새롭게 추가하고, 스마트 미러링을 신규 적용하여 멀티미디어 활용성을 대폭 높인 2018년형 티볼리 아머와 티볼리 에어를 선보였다. 2018년형 티볼리 아머와 티볼리 에어에 신규 적용된 스마트 미러링 패키지는 모바일기기 연결성을 최고 수준으로 끌어 올려 이동 간 즐거움과 편의성을 극대화했다. 애플 카플레이는 물론 안드로이드 미러링 서비스를 제공하며 안드로이드 디바이스는 Wi-Fi를 통한 연결로 편의성을 크게 높였다. 앱 활용성이 제한적인 경쟁 모델의 미러링 시스템과 달리 모바일 기기에 있는 모든 앱을 양방향으로 즐길 수 있다는 점이 가장 큰 매력이다. 새로운 스마트 미러링 패키지 적용 시 운행 중 지역 이동에 따라 주파수가 ..
[2018 Dakar] 스테이지2 - 푸조의 데프레가 선두로 부상 푸조의 시릴 데프레가 2018 다카르 랠리의 둘째 날 스테이지 우승을 거두고 종합 선두로 올라섰다. 지난해 대회를 종합 3위라는 성적으로 마쳤던 데프레(No.308 푸조)는 이번에 페루 피스코 인근을 도는 267km 길이의 스테이지를 2시간 56분 51초 기록으로 완주했다. 두 명의 프랑스인 푸조 팀 동료 스테판 피터한셀(No.300 푸조)에 48초, 세바스찬 롭(No.306 푸조)에 3분 8초 앞섰다. 오프닝 스테이지 우승자 나세르 알-아티야(No.301 도요타)는 267km 스테이지를 완주하는데 데프레의 기록에 15분 가까이 늦어, 종합 선두 자리에서 하루 만에 내려왔다. 이제 종합 2위는 피터한셀이며, 선두 데프레와 기록 차는 27초에 불과하다. 데프레에 5분 44초 뒤 종합 3위는 No.304 도..
[사진] 다카르 출전 위해 버기가 된 티볼리 - 2018 SsangYong Tivoli DKR 쌍용차가 9년 만에 다시 다카르 랠리에 도전한다. 현지시간으로 21일, 쌍용차는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2018 다카르 랠리 공식 출전을 선포하고 ‘티볼리 DKR’ 랠리 카를 공개했다. 내년 1월 6일 페루 리마(Lima)에서 출발해, 볼리비아 라 파즈(La Paz)를 거쳐 1월 20일 아르헨티나 코르도바(Cordoba)에서 피날레를 장식하는 약 9,000Km에 이르는 죽음의 레이스 2018 다카르 랠리에 500여개 팀이 참가한다. 그리고 그중 한 개 팀에 쌍용차가 있다. 1994년 코란도 훼미리로 다카르 랠리에 첫 출전해 한국 자동차 업체 최초로 완주 및 종합 8위라는 우수한 성적을 거두었던 쌍용차가 2018 다카르 랠리에 도전한다. 2009년에 스페인인 드라이버 이시드레 에스테베(Isidre Esteve..
국내 소형 SUV 시장 한달새 48% 커졌다. 소형 SUV가 큰 인기를 끌면서 기타 다른 소형차 시장에는 때아닌 찬바람이 불고 있다. 지난달 쌍용차의 티볼리를 필두로 현대 코나, 기아 스토닉과 니로, 그리고 쉐보레 트랙스, 르노삼성 QM3까지 6개 국산 소형 SUV는 총 1만 3,855대가 판매된 것으로 나타났다. 현대 기아차가 코나와 스토닉을 연달아 시장에 투입하면서 바로 한 달 전과 비교해 48% 이상 전체 판매가 증가했다. 이 시장 1위는 여전히 쌍용 티볼리다. 지난 한 달 4,479대가 판매돼 현대 코나(3,145대)와 기아 니로(2,228대)를 따돌리고 국내 소형 SUV 판매 1위 자리를 수성했다. 같은 달 QM3와 트랙스는 각각 작년 같은 달과 비교해 29.4%, 89.9% 증가한 1,379대와 1,282대가 판매됐다. 지난 달 중순에 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