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 사이트는 인터넷 익스플로러 환경에서는 정상 작동하지 않습니다.

보타스

[2019 F1] 4차전 아제르바이잔 Azerbaijan GP ~금요일 - 사진 #02 사진=각팀, 피렐리
[2019 F1] 3차전 중국 Chinese GP 일요일 – 사진 사진=각팀, 피렐리
[2019 F1] 3차전 중국 Chinese GP 토요일 – 사진 사진=각팀, 피렐리
[2019 F1] 2차전 바레인 Bahrain GP 일요일 - 사진 사진=각팀, 피렐리
[MOVIE] 2018년 가장 극적인 순간 10선
[2018 F1] 발테리 보타스, 랠리에 첫 도전한다. 발테리 보타스가 WRC의 챔피언십 위닝카인 포드 피에스타 월드 랠리 카를 몬다. 핀란드인 메르세데스 드라이버는 1월 24일부터 26일까지 핀란드에서 열리는 아크틱 라플란드(Arctic Lapland) 랠리에 출전한다. 이것은 그의 첫 랠리 도전이다. “이것은 정말 특별한 기회입니다. 이것을 가능하게 해준 분들께 감사의 말을 전하고 싶습니다. 월드 랠리 카를 몰아본 경험이 전혀 없는 제게 이것은 완전히 새로운 영역입니다.” 랠리 경기에서는 드라이버의 운전 실력과 차의 성능도 중요하지만, 코-드라이버의 역할이 무척 중요하다. 발테리 보타스의 코-드라이버는 2회 챔피언 티모 라우티아이넨(Timo Rautiainen)이 맡는다. 그는 핀란드에서 가장 성공한 코-드라이버 중 한 명이며 과거 마커스 그론홀룸과 함께..
[2018 F1] 최종전 아부다비 GP 예선 - 해밀턴, 보타스 꺾고 파이널 폴 획득! 5회 챔피언 루이스 해밀턴이 2018 시즌의 마지막 그랑프리에서 폴 포지션을 획득했다. 해밀턴이 1위, 발테리 보타스가 예선 2위를 차지해, 메르세데스는 5년 연속 더블 타이틀 획득에 성공한 시즌의 마지막 그랑프리에서 다시 한 번 프론트-로우 그리드를 확보하며 여전한 위용을 떨쳤다. 루이스 해밀턴은 Q3 첫 번째 주행에서 곧바로 야스 마리나 서킷의 트랙 레코드를 1분 35초 295로 새롭게 경신했다. 지난해 아부다비 GP에서 폴-투-윈을 거뒀던 팀 동료 발테리 보타스보다 0.124초 빨랐다. 예선 초반, 페라리 드라이버 세바스찬 베텔은 해밀턴의 새 트랙 레코드를 턱 밑까지 쫓았다. 그에게 부족한 건 단 0.057초 뿐이었다. 여기서 그는 해밀턴과 보타스 사이 2위에 자리를 잡았고, 팀 동료 키미 라이코넨..
[2018 F1] 최종전 아부다비 GP 금요일 - 메르세데스와 레드불이 각축 2018 시즌 최종전 아부다비 GP의 첫날, 1차 프리 프랙티스와 2차 프리 프랙티스가 메르세데스와 레드불의 리드 아래 막이 내렸다. 메르세데스 드라이버 발테리 보타스가 현재까지 야스 마리나 서킷에서 가장 빠른 드라이버다. 지난해 아부다비 GP 우승자인 보타스는 FP1 페이스 세터 맥스 페르스타펜(레드불)을 매우 근소한 차이 0.04초로 앞서며, FP1에 이어 FP2에서도 1-2를 장식하려던 레드불을 막아섰다. 보타스와 맥스의 FP2 베스트 타임은 모두 이번 주말 가장 빠른 하이퍼소프트 타이어에서 나왔다. 섹터2와 섹터3에서는 맥스가 전체에서 가장 빨랐지만 보타스가 섹터1에서 그것을 모두 뒤집었다. 맥스의 레드불 팀 동료 다니엘 리카르도가 3위를 기록했다. 보타스에 0.192초 뒤진 기록은 또 다른 메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