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 사이트는 인터넷 익스플로러 환경에서는 정상 작동하지 않습니다.
MOTORSPORT

[2019 F1] “메르세데스는 더 이상 유력하지 않다.”


 이제 메르세데스는 올해 남은 어떤 레이스에서도 유력한 우승 후보가 아니다. 루이스 해밀턴이 이렇게 주장했다.  

 현재 챔피언십에서 샤를 르클레르에 100점 가까이 앞서있는 디펜딩 챔피언 루이스 해밀턴은 소치에서 이렇게 말했다. “저희에게 유력한 트랙이 더 이상 남아있지 않습니다. 페라리를 이기려면 완벽한 주말을 보내야합니다.”

 여름 방학 뒤 지금까지 총 세 경기가 열렸고 그곳에서 모두 페라리가 우승을 차지했다. 이제 메르세데스가 지배하던 게임의 판도가 완전히 뒤집혔다고 보는 시각도 있지만, 페라리 팀 보스 마티아 비노토는 그것을 부인했다.

 “메르세데스는 여전히 레이스에서 저희보다 더 빠릅니다. 싱가포르에서의 우승이 자신감을 크게 고취시켜 주었지만, 그렇다고 저희가 가진 모든 문제가 다 해결된 건 아닙니다.”

 해밀턴은 소치의 쭉 뻗은 2km 직선주로에서 페라리 엔진이 다시 한 번 위력적인 힘을 발휘할 것이라고 예상한다. “저희가 할 수 있는 건 아무것도 없습니다. 직선주로에서 저희가 가진 약점은 단기간에 돌파구를 찾을 수 있는 문제가 아닙니다.”

 메르세데스 팀 보스 토토 울프는 페라리가 SF90의 잠재력을 깨우는 열쇠를 발견했다고 믿는다.

 “마지막 세 레이스에서 저희는 더 이상 폴에 서지 못했습니다. 레이스에서는 항상 페라리를 쫓아가고 있습니다.” “스피드가 충분하지 않습니다. (페라리에 비해) 직선주로에서의 스피드가 부족하고 코너링도 충분히 빠르지 않습니다.”

 “페라리는 자신들의 차가 어떻게 하면 더 잘 작동하는지 깨달은 것 같습니다.”

 

사진=Formula1.com/ 글=offerkis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