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 사이트는 인터넷 익스플로러 환경에서는 정상 작동하지 않습니다.
MOTORSPORT

[2019 F1] 메르세데스 “팩토리 팀 철수 계획 없다.”

 

 메르세데스가 맥라렌과 엔진 공급 계약을 체결한 것이 팩토리 팀을 해체하고 과거와 같이 엔진 공급자로만 F1에 남기 위한 행보가 아니냐는 의혹을 토토 울프가 부인했다.

 맥라렌은 현재의 엔진 공급 계약이 종료되는 2020년 말 이후 르노에서 메르세데스로 엔진 공급자를 변경한다. 맥라렌은 2008년까지 메르세데스 엔진을 독점적으로 사용해왔으나, 2010년 메르세데스가 브라운GP를 인수해 직접 팩토리 팀을 운용하면서 둘의 관계에 균열이 가기 시작했고 2014년 결국 둘의 관계는 종료됐다.

 그러나 2021년부터 맥라렌은 다시 메르세데스의 엔진을 사용한다. 이를 두고 일각에서는 메르세데스가 2019/20 시즌부터 포뮬러 E에 참가하며, 앞으로 F1에서는 팩토리 팀을 철수시키고 엔진 공급자로만 남으려는 계획 아니냐는 의심이 있다.

 “아뇨,” ‘스피드 위크(Speed Week)’는 메르세데스 팀 보스 토토 울프의 발언을 이렇게 전했다. “맥라렌과의 계약은 우리가 팩토리 팀으로써는 존재하지 않게 된다는 것을 의미하지 않습니다.”

 “맥라렌과는 (과거의 시간들로 인해) 관계가 무척 끈끈합니다. 하지만 저희에게는 이제 워크스 팀이 있다는 사실을 명확히 해두는 것이 중요합니다. 이것은 커스토머 공급 관계이며, 워크스 계약의 시작이 아닙니다.”

 “현재와 같이 저희는 F1이 앞으로 어떻게 전진하고 발전하는지 면밀히 주시하면서, 계속해서 워크스 팀을 유지하고 싶습니다.”

사진=Formula1.com/ 글=offerkis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