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 사이트는 인터넷 익스플로러 환경에서는 정상 작동하지 않습니다.

혼다

[2019 F1] FIA “페라리 연료 시스템 압수한 것 아냐” ‘치팅’ 의혹을 받는 페라리의 연료 시스템이 “압수”되었다는 언론 보도를 FIA가 부인했다. 독일 매체 ‘아우토 모터 운트 슈포트(Auto Motor und Sport)’는 브라질 GP가 종료된 뒤 페라리의 연료 시스템이 FIA에 의해 압수되었다고 보도했다. 그러나 FIA 대변인은 “압수”는 적절하지 못한 표현이며 일상적인 “점검(check)”이 있었다고 밝혔다. 레드불 드라이버 맥스 페르스타펜은 오스틴에서 페라리의 속도가 급감한 이유가 FIA가 내린 두 번째 기술 지침에 의해 속임수를 쓸 수 없게 되었기 때문이라고 믿는다. 그러나 전 F1 CEO 버니 에클레스톤은 페라리가 속임수를 썼다고 의심하지 않는다. “저는 그렇게 믿지 않습니다.” 이탈리아 매체 ‘가제타 델로 스포르트(Gazzetta dello ..
[2019 F1] 메르세데스와 혼다, 페라리 부진에 ‘갸우뚱’ 메르세데스와 혼다는 지난 U.S. GP에서 페라리가 갑자기 주춤한 이유를 여전히 확신하지 못한다. 올해 가장 강력한 성능을 가진 페라리 엔진을 둘러싸고 각종 의혹이 무성한 상황에서 레드불 혼다는 오스틴에서 연료 유량 측정 방법에 대한 명확화를 FIA에 요구했다. 그리고 공교롭게도 그와 동시에 페라리 엔진의 위력이 감쪽같이 사라졌다. “이미 자료를 살펴봤습니다.” 메르세데스 팀 보스 토토 울프는 말했다. “페라리의 최고속도는 이전 경기들과 확연히 달랐습니다.” “하지만 그것이 FIA의 지침에 의한 영향인지, 아니면 다른 문제 때문인지는 모릅니다. 페라리가 정확히 무엇을 하고 있는지 저희로썬 알지 못하니까요.” 혼다의 테크니컬 디렉터 토요하루 타나베도 토토 울프와 비슷한 말을 남겼다. “순수하게 속도만 보면..
[2019 F1] 17차전 일본 Japanese GP - 사진 사진=각팀, 피렐리
[2019 F1] 맥스의 폴 획득에 담담한 베텔 “레드불은 원래 빨랐다.” 세바스찬 베텔은 레드불이 헝가리에서 뭔가 특별한 것을 발견했다고 느끼지 않는다. 베텔의 전 소속 팀 레드불은 올해 엔진 공급자를 혼다로 새롭게 변경해, 메르세데스, 페라리와 함께 우승을 경쟁하지 못할 것으로 예상됐었다. 그러나 올해 메르세데스의 파죽의 연승 행진은 페라리가 아닌 레드불에 의해 8경기에서 멈춰섰다. 맥스 페르스타펜은 메르세데스의 안방 무대인 독일에서 보란 듯이 시즌 두 번째 우승을 거두고, 1주일 만에 찾은 헝가리에서는 F1 데뷔 이후 처음으로 폴 포지션을 손에 넣었다. 챔피언십 리더 루이스 해밀턴과 그의 소속 팀 메르세데스는 이제 레드불과 맥스를 경계하기 시작했다. “아직 한 명의 드라이버가 260점까지 딸 수 있습니다. 그런 수학적 가능성이 저희에게 맥스를 심각하게 받아들이라고 말합니다..
[2019 F1] 해밀턴 “혼다 엔진 메르세데스와 대등하다” 레드불은 엔진의 파워 면에서 더 이상 메르세데스에 뒤처지지 않는다. 이렇게 생각하는 건 다름 아닌 메르세데스 드라이버 루이스 해밀턴이다. 팀의 홈 경기 독일 GP에서 몸 상태가 좋지 않아 크게 고생했던 챔피언십 리더 루이스 해밀턴은 이번 주 헝가리에 도착해서는 지금은 몸상태가 100만 배 좋다고 밝혔다. 그런 뒤, 최근 세 경기 중 두 경기에서 우승을 거두며 가파른 상승세를 걷고 있는 레드불-혼다에 관한 자신의 생각을 이렇게 밝혔다. “그들은 항상 차가 뛰어납니다. 그들에게는 포뮬러 원에서 가장 뛰어난 엔지니어 중 한 명인 에이드리안 뉴이가 있고, 이전에는 파워가 약한 엔진을 가졌었지만, 지금은 더 이상 그렇지 않습니다.“ “두 드라이버 모두 잘하고 있습니다. 피에르 가슬리조차 그렇습니다. 그래서 지금 ..
[2019 F1] 11차전 독일 Germany GP 일요일 – 사진 사진=각팀, 피렐리
[2019 F1] 맥라렌, 혼다에 축하 전하면서도 발언에 신중 맥라렌 보스 안드레아스 사이들(Andreas Seidl)은 맥라렌이 계속해서 혼다 엔진을 고수해야했다고 생각하는지 묻는 질문에 대답을 거부했다. 혼다는 2015년부터 3년 간 맥라렌의 워크스 엔진 파트너였다. 하지만 거듭된 실패에 인내심을 잃은 영국 팀은 지난해 전격적으로 엔진 공급자를 르노로 변경했다. 그런데 올해 혼다의 새로운 엔진 파트너가 된 레드불이 지난 일요일 시즌 9차전 경기가 열린 오스트리아에서 그랑프리 우승을 달성했다. 포르쉐가 르망에서 큰 성공을 거두었을 당시 르망 프로젝트를 책임졌으며 올해 맥라렌의 신임 팀 보스를 맡은 안드레아스 사이들은 레드불-혼다의 오스트리아 GP 우승을 축하했다. “포뮬러 원에서 새로운 승자가 탄생한 건 훌륭한 일입니다. 단순히 혼다를 위해서만이 아닙니다. 포뮬러..
[2019 F1] 9차전 오스트리아 Austrian GP 일요일 – 사진 사진=각팀, 피렐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