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 사이트는 인터넷 익스플로러 환경에서는 정상 작동하지 않습니다.

호너

[2019 F1] 레드불 “페라리 의혹 검증, 르노와 메르세데스가 주도하고 있다.” 여름 휴가가 끝나고 스파와 몬자 두 파워 서킷에서 펼쳐진 경기를 잇달아 제패한 페라리가 늦었지만 분위기 반전에 성공한 모습이다. F1 관계자들은 페라리가 놀라운 약진에 성공한 비결이 엔진에 있다고 보고 있다. 페라리가 스펙3 엔진을 처음 경기에 투입한 몬자에서 메르세데스 드라이버 루이스 해밀턴은 DRS와 슬립스트림을 모두 동원하고도 선두를 달리던 샤를 르클레르를 직선주로에서 추월할 수 없었다. “그들(페라리)은 뭔가 매우 영리한 것을 만든 것이 틀림 없습니다.” 독일 매체 ‘아우토 모터 운트 슈포트(Auto Motor und Sport)’에 한 익명의 팀 관계자는 이렇게 말했다. “만약 그것이 합법으로 판명난다면, 모두가 경의를 표하지 않을 이유가 없습니다.” 레드불의 헬무트 마르코는 현재 페라리의 상승..
[2019 F1] 페라리 “맥스 페르스타펜에 관심 없다.” 내년에 맥스 페르스타펜을 기용할 의사가 없다고 페라리 팀 보스 마티아 비노토는 밝혔다. 세바스찬 베텔의 은퇴 소문이 좀처럼 잠잠해질 기미를 보이지 않고 있다. 루키 팀 동료 샤를 르클레르의 눈부신 활약 속에 현재 페라리의 명백한 ‘넘버 1’ 드라이버인 4회 챔피언을 향한 여론의 반응이 흉흉하다. 이런 가운데, 얼마 전 오랜 파트너인 한나와 결국 백년가약을 맺은 베텔이 가정에 더 충실하기 위해 불만이 쌓여가고 있는 F1 활동을 곧 그만둘 것이라는 소문이 있다. 그러나 페라리 팀 보스 마티아 비노토는 베텔은 물론 한때 팀과 불화설이 있었던 르클레르 역시 현재 자신들과 유효한 계약이 있으며, 그들은 2020년에도 팀을 떠나지 않는다고 자신 있게 밝혔다. “아뇨, 확실히 아닙니다.” 그는 맥스 페르스타펜과 같은..
[2019 F1] 오스트리아 GP 우승 확정, 맥스 “F1에 옳은 결과다.” 오스트리아 GP 결선 레이스에서 1위로 피니시 라인을 통과했지만, 샤를 르클레르와 일어난 충돌 사고로 스튜어드의 심의 결과를 기다려야했던 맥스 페르스타펜이 최종적으로 우승 트로피를 지켜냈다. 21살의 네덜란드인 레드불 드라이버는 레이스 종료까지 두 바퀴를 남겨두고 당시 선두를 달리고 있던 페라리 드라이버 샤를 르클레르를 맹렬하게 추월하고 1위를 쟁취해, 페라리보다 먼저 시즌 첫 승을 달성하는데 성공했다. 하지만 추월 과정에 두 사람 사이에 논란의 여지가 있는 충돌 사고가 발생했고, 결국 스튜어드는 이 부분에 대해 심의를 진행했다. 레이스가 종료된 뒤에도 3시간 가까이 진행된 심의 끝에 스튜어드는 어느 한 명의 드라이버에게 과반의 책임을 묻기 힘들다고 판단, 샤를과 맥스 누구에게도 처벌을 내리지 않았으며 ..
[2019 F1] 맥스 “2019년 차를 이해하고 있는 건 메르세데스 뿐” 레드불 드라이버 맥스 페르스타펜은 올해 유일하게 메르세데스 만이 2019년 신차를 제대로 이해하고 있다고 느낀다. 지난 스페인 GP에서 많은 팀들처럼 레드불도 공격적인 업데이트를 실시했고, 그것을 통해 두 대의 페라리를 예선에서 갈라뜨려 놓고 레이스에서는 시즌 두 번째로 시상대에 오르는 성과를 달성했다. 그러나 맥스 페르스타펜은 레드불의 현재 위치에 만족하지 않는다. 올해 레드불이 메르세데스와의 격차를 더욱 좁힐 수 있다고 보는지 묻자 그는 기계적으로 답했다. “저는 차를 설계하는 사람이 아닙니다. 가능한 가장 빠른 속도로 차를 몰기 위해 노력할 뿐입니다.” 스페인에서 이루어진 공력 업데이트와 혼다 엔진의 개발 진전을 통해 레드불은 시즌 초반에 비하면 훨씬 안정된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맥스의 증언에 의..
[2019 F1] 레드불 팀 보스 “맥스는 100% 잔류한다.” 레드불 팀 보스 크리스찬 호너는 맥스 페르스타펜이 2020년에도 팀에 잔류한다고 “100%” 확신한다. 맥스는 내년에도 레드불과 계약이 있다. 하지만 최근 그가 메르세데스 팀 보스 토토 울프와 자주 전화 통화를 나누면서, 2020년 메르세데스 이적 가능성을 엿보고 있다는 소문이 부상했다. 그러나 레드불 팀 보스 크리스찬 호너는 그의 잔류를 자신한다. “맥스는 계약이 있습니다. 그러니 전혀 불안할 게 없습니다.” “저는 그가 내년에 저희 팀을 위해 달린다고 100% 확신합니다.” 이번 소문의 진원지는 레드불의 드라이버 매니저 헬무트 마르코로, 그는 ‘아우토 빌트(Auto Bild)’에 21살의 네덜란드인이 토토 울프와 자주 통화를 나눈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맥스 페르스타펜은 “그 얘길 듣고 정말 놀랐다.”..
[2019 F1] 레드불 “RB15의 매직 패스워드 찾아야” 레드불 팀 감독 크리스찬 호너는 바레인에서 레드불이 시상대 입상에 실패한 원인으로 르노를 지목했다. 올해 레드불은 전격적으로 엔진 공급자를 르노에서 혼다로 변경했다. 혼다 엔진은 지난해까지도 심각한 기술 신뢰성 부족을 나타냈었지만, 올해 시즌 첫 경기에서 레드불은 시상대에 올라 모두를 놀래켰다. 시즌 두 번째 경기가 열린 바레인에서는 맥스 페르스타펜이 엔진에 문제가 생겨 크게 속도가 떨어진 샤를 르클레르를 추월하고 시상대에 오를 수 있는 기회를 잡았었다. 그러나 레이스 종료를 세 바퀴 남겨두고 다니엘 리카르도와 니코 훌켄버그 두 르노 드라이버가 모는 차에 거의 동시에 엔진 이슈가 터지며 나온 세이프티 카가 레이스가 종료될 때까지 들어가지 않아, 결국 맥스는 추월 기회를 놓쳤고 시상대 입상에 실패했다. “..
[2018 F1] 헬무트 마르코 “메르세데스 드라이버가 맥스를 밀쳤다.” 맥스 페르스타펜과 에스테반 오콘의 브라질 GP 충돌 사고를 놓고 레드불 레이싱 고문 헬무트 마르코가 음모론을 제기했다. 지난 일요일 브라질 인터라고스에서 열린 시즌 20차전 경기에서 레드불은 메르세데스와 페라리를 압도하는 경기력으로 우승 목전까지 갔었다. 레이스 후반, 맥스 페르스타펜은 폴 스타터 루이스 해밀턴보다 훨씬 상태가 좋은 타이어로 여유 있게 선두를 달리고 있었다. 그런데 한 바퀴가 뒤진 백마커 에스테반 오콘과 44랩에 충돌 사고가 일어났고, 그는 거기서 스핀에 빠져 해밀턴에게 선두를 빼앗기고 말았다. 턴1과 턴2에서 오콘은 맥스 페르스타펜을 상대로 휠-투-휠 레이싱으로 맞섰고, 턴2에 진입하며 오콘이 완전히 뒤로 빠졌다고 생각한 맥스가 코너 안쪽으로 방향을 틀면서 둘은 충돌했다. 이 사고로 맥..
[2018 F1] 레드불 “혼다 엔진이 맥스 페르스타펜 챔피언 만들어 줄 것” 레드불이 다시 한 번 F1 역사에서 가장 어린 월드 챔피언 배출에 도전한다. 현재 같은 기록은 현 페라리 드라이버 세바스찬 베텔이 보유하고 있다. 그는 2010년에 레드불과 첫 타이틀을 획득했으며, 그때 그의 나이는 23세 134일이었다. 현재 맥스 페르스타펜은 21살로, 2020년까지 베텔이 보유한 기록에 도전할 기회가 있다. 레드불 모터스포츠 고문 헬무트 마르코는 당장 내년에 그것을 목표로 달리지 않을 이유가 없다며 ‘오토스포트(Autosport)’에 이렇게 말했다. “저희는 내년을 정말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목표는 최연소 월드 챔피언이 되는 것입니다. 저희에게는 2년의 시간이 있습니다. 하지만 내년부터 그것을 쫓을 것입니다.” “새 엔진을 사용하는 첫 해가 쉽지 않다는 것을 저희도 잘 알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