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 사이트는 인터넷 익스플로러 환경에서는 정상 작동하지 않습니다.


 닛산이 순수 전기차 ‘리프’를 제로백 3.4초의 고성능 레이싱 머신으로 만들었다.


 양산형 리프는 앞차축에 달린 하나의 전기 모터에서 발생되는 150ps(147hp) 출력, 32.6kg.m(320Nm) 토크의 힘으로 구동한다. 하지만 닛산의 레이싱 부서 니스모가 레이싱 카 개발 기술로 만든 ‘리프 니스모 RC’는 앞뒤로 하나씩 탑재된 전기 모터에서 총 326ps(322hp), 65.3kg.m(640Nm)의 힘을 발휘하고, 이것은 더욱 끈적한 타이어 네 개로 모두 전송된다.



 40kWh 배터리 팩은 기존 양산형 리프의 것과 같은 것이다. 구동계 부품도 기본적으로 월드 베스트-셀링 전기차의 것을 그대로 사용하고 있다. 하지만 풀 카본 모노코크에서 지금은 체중이 1,220kg 밖에 안 나간다. 그리고 무게 중심 최적화와 조종성 향상을 위해 리튬-이온 배터리는 미드십 배치됐다.





 2011년에 닛산이 처음 공개한 리프 니스모 RC에 비해서는 무게가 더 무겁다. 그러나 모터의 성능은 두 배 이상 강력하고 가속력도 두 배나 빠르다. 


 닛산은 리프 니스모 RC를 총 6대 제작한다. 커스토머 레이싱 팀들에게 판매하기 위한 것은 아니며, 12월 2일 일본 후지 스피드웨이에서 열리는 니스모 페스테벌에서 2세대 포뮬러 E 레이스 카와 함께 공개된 뒤 세계 각국으로 보내져 자동차 애호가들과 팬들을 찾아간다.

 

사진=닛산/ 글=offerkiss@gmail.com



01234567891011121314151617181920212223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