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 사이트는 인터넷 익스플로러 환경에서는 정상 작동하지 않습니다.
갤러리 Gallery/Event

[2018 Paris] 유럽 데뷔, 기아차 첫 순수 전기차 '니로 EV'


 2018 파리 모터쇼에서 기아차는 신형 프로씨드와 씨드 GT를 최초로 선보이고, SUV의 실용성에 친환경성을 더한 '니로 EV'를 유럽시장에서는 최초로 공개했다.


 기아차의 첫 번째 순수 전기차인 니로 EV는 최고출력 204마력, 최대토크 40.3kg.m의 우수한 동력 성능을 확보했으며, 1회 완전 충전 주행가능거리는 64kWh 배터리 기준으로 485km, 39.2kWh 배터리 탑재 모델은 312km다. (유럽 측정 기준)


 전장 4,375mm, 전폭 1,805mm, 전고 1,560mm, 축거 2,700mm로 이루어진 니로 EV는 기존 니로의 역동적이고 당당한 디자인을 바탕으로 ‘클린 & 하이테크’의 감각을 담아내 차별화된 외관을 완성했다. 폐쇄형 전면 라디에이터 그릴은 기하학적 무늬를 사용해 깔끔하면서도 미래지향적인 느낌을 담아냈고, 범퍼 하단부의 인테이크 그릴과 안개등, 후면 범퍼 부위의 가니쉬에는 친환경을 상징하는 블루 컬러를 적용해 전기차 모델만의 독특한 느낌을 살렸다.


 실내에는 7인치 TFT LCD 전기차 전용 클러스터, 다이얼식 SBW(Shift By Wire: 전자식 변속장치), 센터콘솔 무드 램프, 도어트림 가니쉬. 에어 벤트 등을 적용해 편의성을 높였다.


 올해 말 유럽 시장에서 판매될 예정인 니로 EV의 출시로 하이브리드,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전기차에 이르는 완전한 니로 라인업을 갖추게 되며, 기아차는 니로 EV가 전기차에 대한 유럽 고객들의 인식을 크게 개선하며 기아차 판매 확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사진=기아차, James Roberts/ 글=offerkis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