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기 코란도의 디자인 방향성 담았다. - 2018 Ssangyong e-SIV concept - 카 스파이샷 Car Spyshot

차기 코란도의 디자인 방향성 담았다. - 2018 Ssangyong e-SIV concept

2018.03.06 21:49


 쌍용차가 2018 제네바 모터쇼에서 EV 컨셉트 카 ‘e-SIV’를 선보였다.


 2018 제네바 모터쇼에서 쌍용차는 자사의 미래 모빌리티에 대한 청사진을 살펴볼 수 있는 EV 컨셉트 카를 공개했다. 이 차의 이름은 ‘electric-Smart Interface Vehicle’을 축약한 ‘e-SIV’다.


 2013년 선보인 SIV-1, 2016년 SIV-2의 혁신적인 디자인 DNA를 계승 발전시키면서, EV 고유의 미래지향성과 스포티한 느낌을 극대화했다.


 쿠페 스타일의 외관은 매력적인 스타일과 뛰어난 공기역학적 성능을 가지며, 실버 컬러의 차체와 블랙 그릴의 조화, 커다란 에어 인테이크 홀, 슬릭한 형태의 LED 헤드램프 등 과감한 디자인 요소로 다이내믹함을 표현했다.




 사용자의 즐거운 드라이빙 환경에 초점을 맞춘 실내공간은 커넥티드카 서비스, 자율주행기술 등 첨단기술을 뒷받침하는 미래지향적 분위기를 극대화했다. 


 차량과 차선을 인식하고 다른 차량과 안전거리를 스스로 유지하는 ‘Stage2’ 수준의 자율주행이 가능하며, 우수한 연결성을 바탕으로 스마트폰을 통해 차량의 충전 상태를 원격으로 모니터링하고 조종할 수 있다. 


 시동 온·오프를 포함해 공조장치 컨트롤, 차량 진단, 소모품 체크 등  전반적인 차량 관리가 가능한 높은 수준의 텔레매틱스 서비스를 제공하고, 머신러닝 기술과 클라우드 서비스를 기반으로 풍성한 인포테인먼트 서비스도 즐길 수 있다. 


 쌍용차는 지속적인 기술 개발 노력을 통해 친환경 파워트레인과 커넥티드카, 자율주행기술을 더욱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며, 이번 e-SIV를 통해 쌍용차의 미래 모빌리티 패러다임 변화에 대한 비전을 확인할 수 있다고 밝혔다.


사진=쌍용차/ 글=쌍용차, 편집=offerkiss@gmail.com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