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 사이트는 인터넷 익스플로러 환경에서는 정상 작동하지 않습니다.
NEW CAR

럭셔리-슈퍼 SUV가 된 ‘마세라티 르반떼 GTS’ 국내 출시


 이탈리안 하이-퍼포먼스 럭셔리 SUV ‘마세라티 르반떼 GTS’가 26일 국내시장에 공식 출시됐다.


 플래그십 세단 콰트로포르테 GTS에 탑재되는 막강한 3.8 V8 트윈터보 엔진을 통해 르반떼가 ‘럭셔리 슈퍼 SUV’로 재탄생했다. 마세라티 역사상 가장 강력하며 페라리와의 협력을 통해 개발된 이 엔진은 최고출력 550마력과 최대토크 74.74kg.m를 발휘하며, SUV임에도 4.2초에 불과한 제로백을 자랑한다.


 르반떼 최초로 통합 차체 컨트롤(IVC: Integrated Vehicle Control)이 적용된 것도 르반떼 GTS가 가진 특징이다. 차량 제어 능력 상실을 방지하는 통합 차체 컨트롤은 차체의 움직임이 불안정할 시 즉각적으로 엔진 토크를 낮추고 각 바퀴에 필요한 제동력을 분배해, 주행 역동성과 로드 홀딩 능력을 향상시킨다. 또한 SUV 차량들이 갖는 고유의 언더스티어 경향도 경감시켜준다.




 ‘Q4’ 인텔리전트 올-휠 드라이브 시스템은 전통 있는 마세라티의 후륜구동 주행 감각을 느낄 수 있게 설계됐다. 일반적인 주행 환경에서는 뒷바퀴에 엔진 토크의 100%가 전달되며, 불안정한 노면에서 뒷바퀴가 접지력을 잃고 미끄러지면 곧바로 앞뒤바퀴로 50%씩 공평하게 토크를 분배한다.



 아울러 르반떼 GTS는 새로운 전후면 범퍼를 가져 스포티한 외관 스타일과 우수한 공기역학 성능을 발휘한다. 실내에는 붉은색의 최상급 ‘피에노 피오레(Pieno Fiore)’ 가죽 마감이 적용되고, 22인치 ‘오리온(Orione)’ 휠이 장착되면서 르반떼 GTS는 기품이 느껴지는 스포티함이라는 유니크한 매력을 발산한다.


 이번에 마세라티가 공개한 르반떼 GTS의 판매 가격은 1억9,600만원이다.


사진=마세라티/ 글=offerkis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