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 사이트는 인터넷 익스플로러 환경에서는 정상 작동하지 않습니다.
NEW CAR

더 스마트해진 프리미엄 컴팩트 MPV - 2019 Mercedes-Benz B-Class


 메르세데스-벤츠가 신형 B-클래스를 공개했다. '스포츠 투어러(Sports Tourer)'를 표방하는 신형 B-클래스는 선대 모델보다 민첩한 주행 성능과 안락한 승차감을 약속한다. 그 밖에 S-클래스로부터 최첨단 반자율주행 기술도 적용 받았다.


 B-클래스의 이번 신형 모델은 실용성과 기능성도 과거보다 우수하다. 신형 B-클래스의 축간거리는 2,729mm. 비록 A-클래스와 뿌리를 같이 하고 있지만, A-클래스와 비교해 축간거리가 30mm 더 길다. 세련된 해치백보다 실용성을 중시한 MPV 스타일로 설계된 차체는 A-클래스와 비교해 높이는 90mm 더 높다. 그리고 벨트라인을 내려 좌우앞뒤로 넓은 시야를 확보했다.


 신형 B-클래스의 2열 시트는 앞뒤로 이동이 가능해, 필요에 따라 뒷좌석 다리 공간이나 맨 뒤쪽 짐칸 공간을 넓힐 수 있다. 그에 따라 2열 시트 이용시에도 적재 공간을 최소 455리터부터 705리터까지 조절 가능하다. 만약 뒷좌석 시트를 희생한다면 1,540리터까지 공간 확장이 가능하다.


 옵션 선택에 따라 버튼을 누르는 것만으로 손쉽게 테일게이트를 열고 닫을 수 있다. 양손에 무거운 짐을 들고 있을 때 범퍼 아래에 발을 휘젓는 동작만으로 열 수 있는 기능도 준비되어있다.






 신형 B-클래스에도 메르세데스-벤츠의 최신 멀티미디어 시스템 'MBUX'가 적용됐다. A-클래스와 유사하게 생긴 대시보드에는 7인치부터 최대 10.25인치 크기의 디스플레이 두 기가 장착되며, 해당 시스템은 터치, 음성, 제스처로 제어된다. 또한 '메르세데스 미 커넥트' 기능을 지원하며, 헤드-업 디스플레이가 옵션 장착된다.


 엔진 라인업은 Euro 6d-TEMP 배출가스 기준에 적합한 엔진들로 재구성됐다. 첫 시장 출시 때 150마력과 190마력을 발휘하는 2.0 디젤 엔진을 선택할 수 있으며, 그 외에도 현재 A-클래스가 쓰고 있는 116마력, 26.5kg.m 토크의 1.5 4기통 디젤 엔진이 신형 B-클래스에 탑재된다. 또 1.33리터 가솔린 엔진에서 136마력과 163마력 두 가지 출력을 발휘한다. 


 2.0 디젤 엔진에는 8단 듀얼 클러치 자동변속기가 장착된다. 그 외 나머지 모델들은 7단 듀얼 클러치 자동변속기를 사용한다.


 신형 B-클래스는 올 12월부터 유럽시장에서 판매된다.


사진=벤츠/ 글=offerkis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