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F1] 그로장 “올해 멕라렌은 레드불과 다툴 것”

2018.01.09 23:03



 로망 그로장은 2018년 올해 혼다에서 르노로 엔진을 변경하는 멕라렌이 강한 존재감을 나타낼 것이라고 전망한다.


 현재 페라리 엔진 고객 팀 하스를 위해 달리고 있는 프랑스인 드라이버 로망 그로장은 르노가 “자신들의 프로젝트를 잘 개발했고, 이미 우리 앞에 있다.”고 이탈리아 매체 ‘오토스프린트(Autosprint)’에 인정했다. 그러면서 2018년이 멕라렌이 강한 힘을 발휘하는 한 해가 될 것이라는 전망을 내놨다.


 “멕라렌이 무척 강할 겁니다.” ‘오토스프린트’는 그로장의 발언을 이렇게 전했다. “그들은 방대한 자원을 보유하고 있고, 아마 포뮬러 원에서 가장 구조가 거대할 겁니다.”


 “르노는 훌륭한 엔진입니다. 그들에겐 신뢰성 문제가 있지만, 파워는 이제 뒤처지지 않습니다.”


 “의문은 윌리암스와 포스인디아, 저희, 그리고 새 파워 유닛을 쓰는 토로 로소입니다. 저는 멕라렌은 (같은 르노 엔진을 쓰는) 레드불과 나란히 하고, 그 다음에 르노가 있을 것 같습니다.”


사진=Formula1.com글=offerkiss@gmail.com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